Xp
KBL
/ / /
Xpert
양동근 선수에 대한 작은 추억과 개인적 은퇴식 때 해줬으면 하는 장면
 
3
  1450
Updated at 2020-03-31 17:55:37

중학교 이후에 농구라는 스포츠에 빠져서 열심히 하면서도 KBL에 본격적으로 입문한 것은

당시 대구 오리온스 김승현 선수의 화려함에 빠져서 입문하게 되었습니다. 고향인 울산에도 분명히 농구팀이

있지만 올드한 표현일지 모르지만 섬광같은 A패스와 상대를 농락하는 듯한 플레이에 심취해 있어서 

엄청 응원했습니다. 

그러다가 김승현 선수의 이면계약문제와 오리온스의 연고지 이전으로 시들시들해졌지요. 

지금도 농알못이지만 그 때는 더 농알못인 어렸을 때 시절. 사실 응원보다는 지금 생각해보면 안티 양동근에 

가까웠던 거 같습니다. 가드이면서도 드리블(특히 왼손 드리블), 돌파 그리고 당시 세상에서 제일 중요한() 게임운영이나 A패스 같은 화려함이 전혀 없는 모습에 말이죠. 

고 크리스 윌리엄스 선수의 버프를 받는 그 선수가 없으면 아무 것도 아닌 선수라고 말이죠. 

(물론 당시 제 눈에는 미칠듯한 수비력과 득점력이 보이지 않았던 거 같네요)

당시 양동근 선수가 활약하던 국대는 암흑기에 가까운 시절이었는데 그 때도 양동근 선수 하나의 잘못이라고

어린 생각을 했던 기억도 납니다. 에이스라고 할 수 있는데 너무 부족하다고 말이죠

(+ 김승현이면 캐리해줬을꺼다 뭐 그런?!) 

그러다가 정확히 기억은 안납니다만 당시에 유행하던 창원 LG와의 홈경기 공짜표(?)를 통해서 

직관하러 가게 되었습니다. 

티비로는 엄청 많이 봤는데 직관은 처음이었는데 공이 튕기면서 쿵쿵거리는 소리와 농구화에서의 마찰음이

저렇게 크게 소리가 날수도 있구나 싶고 흥미롭게 쳐다보게 되군요. 2쿼터 즈음이었나 양동근 선수의 실수로 턴오버 이후에 파울까지 주는 상황에서 역시나 유재학 감독님은 불호령이 터졌고 그거를 담담하게 듣고는 수비를 준비 할 때 바닥을 탕 치면서 수비 자세를 취하면서 상대를 쳐다보는데 정말 포스도 포스인데 남자인 제가 봐도 그게 너무 멋있더군요. 눈빛이 정말 사나웠습니다. 

정말 별 거 아닌 것 일수 있지만 그 순간이 아마 제가 양동근 선수에 대한 감정이 응원으로 바뀐 순간이었던 거 같습니다. 그러면서 모비스도 같이 응원하게 되면서 지금까지 오리온스와 모비스를 꾸준하게 응원해서 여기까지 왔네요. 나이를 먹으면서 게임 운영도 좋아지고 중요한 순간에 반드시 넣어주는 클러치 능력에 다가 예전만큼은 아니지만 여전히 훌륭한 수비력까지. 인터뷰 스킬도 논란을 일으키지 않게 너무 조심스럽게 잘했지만 선수 말년에는 좀 개구진 모습도 많이 드러내고 보여주셔서 좋았습니다.

같이 나이를 먹다보니 제 기준에선 벌써 은퇴를 하시게 되었지만 유니폼 뒤 우승별을 보면서 

계속해서 기억하게 될거 같아요. 모비스의 심장. 우승 6번의 명문 구단으로 만들게 해준 선수.  

그리고 개인적으로 은퇴식에서 꼭 해줬으면 하는 것은

바로 레지밀러의 은퇴식 때 나왔던 이 장면과 이 모습처럼 프랜차이즈 스타에게 팬으로 

감사의 인사를 이렇게 표현 할 수 있게 되었으면 좋겠네요. 감사합니다 양동근 선수. 

 

14
Comments
Updated at 2020-03-31 17:55:29

홈개막전에 은퇴식 할거래요

WR
2020-03-31 17:58:29

기사가 나왔나보네요 ! 다만 저는 현재 사는 곳이 울산이 아닌지라

1
2020-03-31 18:03:17

그리고 은퇴식을 안하기에는 커리어가 너무 좋아요.6우승 4시엠3파엠 베스트5 9회,디포이 2회 등등의 커리어를 한팀에서 기록한 선수가 은퇴식도 안하는게 웃기겠죠?

2020-03-31 18:04:20

은퇴식과 영구결번식 따로 해주겠죠???

1
2020-03-31 18:05:44

원래 보통 같이 하지 않나요? 저도 잘은 몰라요.

2020-03-31 18:09:48

저도 잘몰라서...
생각해보면 nba도 은퇴식을 은퇴경기로 하고 영구결번식 하는거 같아요..

WR
1
2020-03-31 18:11:35

영구결번도 같이 하지 않을까요?! 아마? 논란의 여지가 없을 듯 하니..?!

2020-03-31 18:14:01

따로 해서 관중들 더 오라 해야죠(전지적 구단 입장)

WR
2020-03-31 18:09:07

저는 은퇴식을 안한다는 말을 제가 글에 보이게 썼나보네요...

은퇴식을 꼭 해줬으면 좋겠다 이런 것이 아니라 레지밀러의 저 이미지처럼

저런 팸플릿이든 뭐든 할 수 있게 해줬으면 좋겠다는 뜻 이야기였습니다.

프랜차이즈 스타에게 표현 할 수 있는 그런 것들?! 

저도 은퇴식이나 안하는 거 아닌가 이런 생각은 한 적 없습니다.

모비스 뿐만 아니라 KBL내 전체를 봐도 역대급 레전드인데 말이죠

1
2020-03-31 18:12:52

아 그런 특별한 이벤트가 있는 은퇴식이요? 해줄거라 믿습니다.

2020-03-31 20:21:29

저는 양동근 선수 대학시절부터 팬이어서..03년부터 경기하는것 봤어요. 그때나 지금이나 잘 뛰어 다니는데벌써 마흔에 은퇴라뇨
서울사는 울산사람인데 내년 홈개막식은 휴가내고 무조건 가겠습니다.

WR
2020-03-31 21:07:17

오 저도 서울 사는 울산사람입니다

사실 은퇴한다는게 믿겨지지 않긴 하네요. 항상 모비스를 보면서 주전 1번에 대해서 고민을 해본 적 없었는데

이제는 걱정해야 할 타이밍 온 거 같네요

2020-03-31 21:26:33

오 반갑습니다!! 인생은 돌고 도는 것이라 이젠 1번 누가하든지 감독님 이하 코칭스태프가 잘 꾸려나가리라 생각하렵니다. 이젠 팬들도 내려놓을때가 (이미) 됐죠^^ 은퇴식은 내년이 아니라 올해 가을이 되겠네요. 제가 가장 좋아하던 국농 선수라서 너무 안타깝습니다..1-2년 정도는 플레잉코치로 뛰어도 충분할텐데요..

WR
2020-03-31 21:34:30

본인이 좋은 모습 보일 수 있을 때까지만 선수를 하겠다는 이야기를 자주 해와서

아마 지금이라고 딱 정한 거 같네요. 사실 제일 강점이었던 수비력이 너무 하락세가 

완연한 시즌이기도 해서 평균 2자리 득점이 대단하긴 하지만 

그리고 유재학 감독님 특성상 지고는 못 참는 성격이라 답답하면 엄청 돌릴 꺼 같긴 해서

이제는 다음을 위한 팬도 구단도 마음의 준비가 필요한 시점인 거 같네요. 

거기에 오랜만에 로터리픽 순위에도 들었으니까 하나씩 만들어 나가고

불안요소가 많은 만큼 속 터지는 경기력이 더 많아질 수도 있겠지만 미래를 봐야겠죠

사실 더불어 제일 무서운 건 유재학 감독님도 FA라서 무섭습니다. 은퇴할까봐...

20-05-26
5
1678
글쓰기
검색 대상
띄어쓰기 시 조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