Xp
Ballers
나이 30대 이상에 진지하게 빡농하는 분들, 몸만들기 어떻게 하세요?
 
2
  1602
2020-06-28 16:04:03

일단 제 신체스펙 소개하면,

41살 178/86 점프력은 그물에 손이 안닿습니다.
포지션 가드, 자신 있는것은 수비, 보완해야
할점은 3점슛과 드리블, 볼핸들링
롤모델인 선수는 예전 선수중엔 조 두마스,
요즘 선수중엔 스테판 커리, 국내 선수중엔
김선형, 이대성

이렇습니다.

농구 안한지 3년 됐습니다. 몸이 많이 부실해요. 동네 헬스장에서 몸만들어 동네 우레탄 풀코트에서 즐농반, 빡농반 이렇게 하려는데요.

농구를 위해 일반 웨이트, 런닝과 다른 운동법을 실행하고 계시는 분들 계신가요?

농구기술습득은 다음 문제인것 같아서 이런 질문을 올렸습니다. 집이 경기도 시골이라서 스킬트레이닝 같은것 할곳도 없네요.

많은 가르침 부탁드립니다


14
Comments
4
2020-06-28 17:27:30

작년에도 농구할때 주 3회 웨이트 트레이닝이 무조건 동반되었습니다.

그리고 주 3회 농구 중 1회는 트레이닝 모드였고 2회는 게임이였습니다.

40대까지 오게되니... 농구할때 어느정도 몸이 만들어져 있지 않으면...

즐기는 것도 어렵다라고 생각을 많이 했습니다.

(그리 강골로 태어나지 않은 운동능력 "하" 의 몸이라 그런지....)


그리고 주변에 있는 농구 괴물 젊은 친구들 역시... 몸만들기와 농구의 병행이 당연시 되는 분위기였기에 ....

자연스럽게 몸 만드는것도 열심히 했습니다.

1
2020-06-28 21:49:53

일단 농구를 오래 쉬셨으면 러닝과 농구공 들고 농구장에서 공 튀기고 슛하고 레이업 하고 드리블 하면서 연습 및 감각 익히는게 최우선이라고 생각되구요. 가볍게 게임 뛰시면서 감각이 돌아왔을때 웨이트로 스텝업하는거죠. 농구에 대한 감이 없는데 몸 만들기 하는건 농구를 위해 몸을 만드는게 아닌 그냥 피트니스죠.

1
2020-06-28 22:29:17

178에 그물이 안닿으면 정말 많이 부실하신거 같습니다. 부상방지를 위해서라도 웨이트는 꼭 하는게 좋아보여요.
웨이트는 뭐라도 꾸준히 하시면 도움이 되니까 재미 붙여서 오래 하실수 있는 것들로 구성하는게 좋겠네요.
런닝도 꾸준히 하면서 속도를 점점 올리고 달리는 시간도 점점 늘리면 분명 도움되구요.

코트에서 혼자 연습할때 해볼만한 것으로는..런지 자세로 걸어가면서 파운딩 드리블로 코트왕복 해보세요.
런지 자세 잡고 파운딩(드리블 쎄게) 두번하고 한발 전진 하는식으로 코트 왕복. 오른손으로 왕복했으면 그다음은 왼손으로 왕복.
만약 한번 왕복하고 허벅지 다 털리면 확실히 부실한 것입니다. 일단 이거라도 연습할때 꾸준히 해두면 근력과 자세와 체력에 도움될거에요.

4
Updated at 2020-06-28 23:50:26

개인적인 생각으로는 포인트가 어디에 더 중점적으로 맞춰져있느냐에 따라 다른것 같습니다 

전반적인 몸상태나 기본적인 건강까지 상당부분 염두에 두고 있다면 

당장 근력 운동이 수반되는것도 좋다고 생각합니다만 

단순 기초 체력이 부족한정도라고 하면 조깅 수준의 러닝 정도로도 충분히 커버가 가능하고 

초심자의 마음으로 다시 시작한 농구를 잘하기 위해서 

굳이 지금 당장 웨이트까지 할 필요는 없다고 봅니다 

 

많은 분들이 글쓴분처럼 운동 우선 순위를 잘못 알고 계시는게 있는데

사실 농구에 관련되고 농구에 필요한 근육은 농구를 할때 가장 잘 발달합니다 

즉 농구를 잘하려면 농구를 많이 (그리고 기왕이면 제대로 배워가면서 꾸준히) 하는게 

농구를 잘 할수 있는 가장 빠르고 확실한 길이라고 봅니다   

(정확하게 말하면 일정 수준까지 올라가는데 있어 가장 빠른 길이라고 해야겠네요

어느정도 수준 이상이 되면 근력 운동 등의 피지컬적인 보강도 필요해질테니까요)

 

농구를 잘하고 싶다에 중점적인 포인트가 맞춰져 있다고 한다면 

일단 먼저 몸을 만들고 농구를 해야겠다가 아니라 

농구를 먼저 하면서 몸을 만드는게 수반되어야 한다는 인식을 가져야 한다는거죠

 

농구와 웨이트가 병행되는건 운동 수준이 일정 궤도에 올라섰을때 

한차원 더 높은 수준의 플레이를 요하거나 부상 방지등의 보조 수단으로 하시는 개념을

가지고 하시는게 좋다고 봅니다  

 

쉬운 예로 주변의 선수들이나 선수급 플레이어들을 생각해보시면 

그들이 농구를 할때 몸부터 제대로 만들고 농구를 시작했는지 

아니면 기본기부터 배우고 나중에 피지컬을 보강하는 식으로 운동했는지 보면 

쉽게 답이 나오는 문제라고 생각합니다 

거의 대부분이 후자의 경우죠  

 

다시금 강조드리지만 글쓴분의 운동 목적이 

농구를 제대로 해보고 싶거나 잘해보고 싶다에 초점이 맞춰져 있다고 한다면 

말씀하신것처럼 기술 습득은 다음 문제인것이 아니라 

오히려 최우선 순위가 됩니다 

기본기와 기본 기술이 먼저 수반되고 그 운동량이 축적되었을때 

기량이라는것이 생성된다고 생각하고요 

 

다만 최소한의 기초체력 (쉽게 말해 오래 잘 뛰어다니는것) 정도는

요할수 있기 때문에 정 보조운동을 생각하고 계신다면 간단한 러닝 정도는

병행하시는걸 추천드리고 싶습니다   

 

 

2
2020-06-29 11:33:31

저랑 신체스팩이 비슷하신데
이제 사십후반인 상황에 그나마 여전히 즐농이나마 할수 있는건 웨이트에 투자를 많이 하기 때문이라고 생각합니다.

꼭 하세요.
점점 순발력이 줄어드는데 근력마저 떨어지면 부상위험이 커집니다.

2
Updated at 2020-06-29 17:04:52

몸상태가 어떠신지 모르겠지만 골격근량이 많은 몸이라도

그 연령대에 그 체중으로 가드로 풀코트 뛰시면 발목, 무릎에 상당한 부하가 예상됩니다.

운동을 따로 하실거라면 웨이트보다는 감량을 하신뒤 그 이후에 고려해보시기를 추천드립니다.

WR
2020-06-29 17:08:01

뱃살 많은 비만입니다.
우선 뱃살부터 빼야겠어요.
한달전에 80kg이었는데, 6kg쩠네요.
78kg정도 유지해도 몸이 괜찮을것 같아요.

1
Updated at 2020-06-29 17:37:57

맞습니다 앞자리 7자 정도면 괜찮으실겁니다

사실 지금 체중도 반코트 슬슬 뛰시는거면 크게 상관없는데 풀코트 속공/속공 수비 하는게 몸무게 많이 나가면 너무 힘들어요 

1
2020-06-30 02:41:11

 위에도 언급해주셨는데 웨이트, 런닝같은 운동으로 체력을 올리는건 기본이고 체중문제가 커보입니다. 아마 지금 살짝 비만라인에 들어가셨을것 같은데 체중을 키-100정도만 맞춰주시면 건강하게 뛰실만 할 듯 합니다.

1
Updated at 2020-06-30 08:08:14

저는 위의 일부 댓글들과 달리

30대 중반 이후로는 부상 방지를 위해서 각종 운동이 필수라고 생각하고

무릎, 아킬레스 안좋아서 빡농 아니고 연습만 하는데, 

평소 하던 웨이트(등, 가슴, 어깨, 하체)와 달라진 건

고중량 하체운동 하던 걸 줄였고

카프 레이즈 운동을 자주 하고 사두근, 햄스, 종아리 스트레칭을 정말 자주 합니다.

 

(체중 줄이신 후에)

일단 가볍게 농구 연습같은 걸 해보시고 나면 어디가 약화된지 감이 올 거에요. 그걸 보강하거나 관리하는 차원의 운동을 검색으로 찾아서 해주시면 될 듯 합니다.

운동 중단 이후에 나이에 따라서 근력보다 유연성이 크게 감소한다는 것 생각하면 스트레칭 정말 열심히 해주세요.

1
2020-06-30 15:14:59

20~30대 라면 그냥 농구 시작 하시라고 하겠지만 40대에 가뜩이나 운동부족에 과체중인 상태(178인데 점프해서 그물도 못닿을 정도면...)에서 바로 농구부터 하라는건 그냥 다치라는 얘깁니다.

 

모든 운동에 기초 체력이 뒷받침 되어야 하는건 삼척동자도 아는 것이죠. 하물며 농구와 같이 거친 운동은 두 말 할 것도 없습니다. 우선 웨이트와 러닝으로 체력을 다지시고(최소 한 달) 몸무게도 78까지는 줄이신 후에 농구를 다시 시작하시길 바랍니다.

1
2020-07-01 03:47:41

컨디셔닝이라고 하죠. 하이인터벌이라 셔틀런, 수어사이드 등을 통해서 농구를 뛸 수 있는 체력을 만드는게 순서라고 봅니다. 그리고 웨이트 트레이닝은 그렇게 많이 필요하지 않지만 코어 운동은 해주는게 좋아보여요. 물론 이제 더 잘하고 싶다거나 더 튼튼해지고 싶다 이러면 웨이트를 추가하셔도 무방해 보입니다. 하면 할수록 좋죠. 하지만 필수까진 아니라고 봐요.

1
Updated at 2020-07-01 15:12:44

경험상 드리는 말씀입니다

80키로 이하로 몸무게 무조건 낮추시고 하체와 코어만 잘 단련하시길 진심으로 추천드립니다(그것 이상의 상체 벌크 이런 건 하지 마시길! 우선 순위에서 많이 쳐집니다) 40대 농구는 높은 점프력 하나도 안중요하고(심지어 그물에조차 닿지 않는다해도 농구잘하는데 문제 1도 없습니다) 공간감각+요령+스탭+슛팅이기 때문에 신체 기능도 향상하고 부상 안당하려면 무조건 하체와 코어입니다 하나더 추가하면 운동 전후 스트레칭은 무조건 하셔야합니다 본게임에서 보호대 테이핑 꼭 하시구요 원래 농구안하셨던 것도 아니고 40대가 보통 인지력이 좋아서 기술은 금방 늡니다 그런데 40대라 부상 당하면 은퇴해야 합니다 생업에도 정말 큰 지장이 있지요 몸 관리 잘해서 50살까지는 농구를 즐겨야 하지 않겠습니까? 저는 그렇게 생각합니다

1
2020-07-01 15:17:29

근력운동은 필수라고 봐요 헬스장 굳이 안가셔도 케틀벨 16키로짜리 하나 장만하셔서 집에서 스윙 스쿼트 푸쉬업 케틀벨로우 이정도만 주3회정도 해주셔도 농구뿐 아니라 근력향상이나 체력에 굉장히 도움이 됩니다

글쓰기
검색 대상
띄어쓰기 시 조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