Xp
NBA-Talk
/ / / /
Xpert
이번시즌 밀워키 우승가능성
 
  1251
2021-01-15 00:09:22

이번 시즌 스포티비 중계가 없어저 아쉬워하는 농린이입니다..!
이번 시즌 밀워키 벅스 팀 구성에 꽤 변화가 있었는데요, 최근 벅스 선수들 개개인
퍼포먼스 평가랑 우승가능성에 대해 잘 아시는 분 계실까요??
하이라이트는 챙겨보는데 전체적인 경기를 못보니 답답하네요..


10
Comments
Updated at 2021-01-15 11:19:07

* 글을 시작하기에 앞서 개인적인 의견이니 비난보다는 합리적인 비판을 해주시면 감사하겠습니다.

- 미들턴이 한층 더 스텝업 한 느낌입니다. 물론 가장 최근 경기는 야투가 잘 들어가지는 않았으나, 여태까지의 경기로 보았을 때는, 효율이 더욱 더 좋아졌습니다. 현재 야투 54.4%, 3점 47.1% (2.7/5.7), 자유투 93.9%, 평균 득점 21.6점 입니다.

- 야니스의 자유투는 개선이 된 거 같으면서도 안 된 거 같기도 하고.. 3점슛도 그닥..

- 즈루 할러데이를 데려온 건 정말 굿무브라고 생각이 들어요. 대인 수비가 정말 좋아요. 스틸도 잘해서 현재 스틸 성공 개수가 리그에서 2위입니다.

- 바비 포르티스의 활약이 벤치에서 단연 돋보입니다. 쿤보가 결장할 때는 스타팅 멤버로도 올라왔었죠. 중거리, 3점 상관없이 슛터치가 좋고 리바운드 경합에도 적극적이고, 무엇보다 이 선수가 '언더독' 마인드를 강조하는지라 정말 열심히 뛰고 에너지 레벨도 좋아보여요. 개인적으로 포르티스는 밀워키 프론트가 FA 시장에서 가장 잘 데려온 선수인 듯 합니다.

- 보그다노비치 딜 파토 후 3년 21밀의 계약으로 데려온 어거스틴의 활약이 조금 아쉽습니다. 슈팅 기복이 꽤 있어 보입니다. 무리한 돌파를 하는 장면도 종종 있고요. (즈루 할러데이 딜로 OKC로 트레이드 된 조지 힐의 부재가 너무 크더라고요.) 이러한 점 때문에 벤치가 약해졌다는 소리를 듣는 것 같아요. 매튜스라도 남았다면 하는 생각이 듭니다.

- 팀케미의 중심인 타나시스 아데토쿤보가 요새 출전 시간이 작년 대비 정말 많이 늘어났죠. 작년에는 거의 가비지 멤버였는데. 이 선수가 출전할 때에 에너지 레벨도 좋고, 호쾌한 덩크가 정말 매력적이고 해서 거는 기대가 높았는데 스크린과 어시스트가 주된 롤이고 득점 시도가 거의 없어서 아쉬웠습니다.

- 루키들의 슛이 괜찮아 보입니다. 조던 워라와 샘 메릴, 모두 2라운드 픽 선수들인데 슛을 쏠 때 자신감이 있어보여요. 다만 워라는 샷 셀렉션이 종종 기이할 때가 있어서 (들어가면 장땡이긴 하지만..) 무리한 샷만 안해주면 좋을 듯 합니다.

- 팀 수비가 완벽히 정돈된 것 같지는 않습니다. 아무리 드랍백 수비로 3점슛을 어느정도 허용하는 팀이라 해도, 퍼리미터 디펜스가 많이 안되는 느낌입니다. 이 이유로 닉스, 재즈한테 진 것 같고요.

- 전체적으로 어거스틴의 득점 창출력이 조금만 더 높아지고 쿤보의 슛이 조금이라도 더 개선된다면 우승 가능성은 충분히 있다고 봅니다.

꽤 긴 글인데, 여기까지 읽어주셨다면 정말 감사드리고, 글쓴이 분이 이걸 꼭 읽으셨음 하네요. 그럼 이만.

WR
2021-01-15 06:49:07

상세한 설명 정말 감사합니다! 도움 정말 많이됐어요!

Updated at 2021-01-15 13:08:16

즈루를 데려온 것은 확실히 굿무브 같습니다. 혹자들은 옆그레이드라고 했지만 전임자(블랫소)보다 확실히 더 안정적인 득점력이 있고 수비도 낫더군요. 리딩은, 어차피 이 팀이 1번이 리딩을 전담하는 팀은 아니니까요.

2021-01-15 08:52:11

거기에 덧붙이자면 디빈첸죠의 활약이 작년에 비해 더 나아진 느낌을 받습니다. 잘 녹아든 느낌이죠.

2021-01-15 11:09:30

특유의 유로 스텝이 정말 안정적이죠. 블렛소 처럼 본헤드 플레이도 안하고요. 정말 잘 데려왔어요

2021-01-15 13:10:27

전 팀 팬들에 따르면 자기 주도로 공격을 해야하는 상황이 주어지면 꽤나 시야도 좁고 본헤드 플레이도 있다고 하더군요. 하지만 블랫소처럼 적극적으로 본헤드 플레이를 하는 유형은 아니더군요.

2021-01-15 14:21:51

여태까지의 경기에선 본헤드 유형의 플레이가 나오지 않아서 그렇게 말한겁니다! 자신이 공격을 주도할 때 그러는 경우도 있군요.. 정보 감사합니다 :)

2021-01-15 15:01:31

이분 최소 경기 다 보신분
대부분 동의합니다.
쿤보가 의도적으로 플옵대비해서 슛을 연습하는것 같습니다. 볼륨은 원하면 찍을수 있는 선수이니 걱정안합니다.
미들턴은 확실히 마인드가 공격적으로 변한것 같습니다. 이 분위기면 올엔비에이 세컨이나 써드 노려볼만한것 같습니다.
바비포르티스는 혜자영입입니다. 완소 씩스맨입니다.
보그단 영입파토가 오히려 디빈센초의 각성에 도움이 된것 같습니다. 아직 들쑥날쑥하지만 현재까진 디빈센초도 스타팅으로 충분히 잘해주고 있습니다.
즈루는 블렛소의 확실한 업그래드입니다. 밀워키가 필요한건 클러치나 경기가 풀리지 않을때 뷸리볼로 득점을 해줄수 있는 선수.입니다. 블렛소는 그게 안되었죠. 즈루는 됩니다. 이번시즌 치르며 볼륨만 보면 크지 않지만 경기흐름 넘어갔을때 득점은 즈루로 시작되는것을 여러번 봤습니다. 플옵에서 분명히 보여줄거라 생각합니다.
코너튼과 포브스도 3점이 좋아보입니다.
어거스틴은 여전히 좀 아쉽습니다. 키가 작다보니 골밑이 전혀 안되는것 같아보이더군요. 옵션이 킥아웃이나 본인 3점슈팅정도 인듯합니다. 기회가 된다면 백업포인트가드 영입이 필요할수도 있단 생각이 듭니다.
신인인 워라는 뭔가 예전 마이클비슬리의 느낌이 납니다. 잘키우면 내년이나 내후년에 로스터로 쓸수 있는 자원같습니다.

우승가능성은 작년과 비슷하지 않나 생각합니다. 해야지 하는거죠. 가능성은 충분히 있고 뚜껑을 열어봐야 안다고 생각합니다. 제 생각엔 작년에 마이애미말고 보스턴이나 필라가 올라와 매치업되었으면 밀웤이 동부 잡았을거라 생각합니다. 마이애미 상성이 워낙 안좋았죠. 대진운과 여러 다양한요소들이 작용하는 플옵이기에..가봐야 아는것이지요. 팬으로써 올해는 증명해줬으면 합니다.

고 벅스

Updated at 2021-01-15 17:50:53

이분도 경기 다 보신듯

알아봐주시니 감사할 따름이네요
코너튼은 3점이 좋아진 듯 하고 포브스도 기복이 살짝 있는 거 같긴 한데 최근 경기에서 잘해주고 있죠.

밀워키가 처음에는 프랭크 메이슨 3세를 퀄리파잉 오퍼를 걸었다가 보그단 딜 파토 후에 철회했죠. 키도 비슷한데, 어거스틴 대신 G리그 MVP 출신 메이슨을 기용해봤음 어땠을까 싶지만 어거스틴을 데려온 데에는 다 이유가 있겠죠. 그저 지켜보고 응원할 수 밖에요 하하

2021-01-15 17:15:28

저도 올해도 우승을 노려볼만하다고 봅니다. 뭔가 아이졸레이션 끝내주는 스윙맨이 한명 더 있어주면 좋겠다는 생각을 하긴 하는데 어느 팀이고 약점이 없는 것은 아니니까요.   

글쓰기
검색 대상
띄어쓰기 시 조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