Xp
MLB
/ / /
Xpert

운영원칙 위반으로 삭제된 게시물입니다.

 
  3955
2022-08-13 09:13:37
본 게시물은 운영원칙에 위배되어 삭제된 게시물입니다.
운영원칙 위반으로 인해 삭제된 게시물에는 추가적인 문제발생을 방지하기 위하여 본문읽기, 코멘트 작성 및 추천 등을 제한하오니 회원여러분의 많은 양해를 부탁드립니다.
21
Comments
Updated at 2022-08-13 09:18:36

타티스 사례로 너무 성급한 일반화를 하시는 건 아닐까 싶습니다.

그리고 그게 진실이라는 것도 와닿지 않네요.

2022-08-13 09:22:12

박찬호 박지성 손흥민 김연아 같은 선수들도 약 했을거라 생각하시는거죠? 그렇다면 별로 반박할 여지는 없네요

2022-08-13 09:25:55

162경기를 약물없이 못 뛰나요???

2022-08-13 09:29:04

스크류볼 보면 '안하는게 바보' 느낌이 들긴하죠

2022-08-13 09:31:08

nba 82경기는 진짜 빡쎄다고 생각하는데(그렇다고 약물했다는건 아닙니다) mlb 160경기가 딱히 빡쎄다는 생각은 안듭니다.

kbo, npb도 140경기 넘게 뛰는데 야구는 기본적으로 많은경기를 한시즌동안 소화할수 있다는게 증명된거죠.

2022-08-13 09:33:35

눈물겨운 실드로 밖에 안보이네요

2022-08-13 09:35:51

혼자만의생각이신것같습니다

2022-08-13 09:43:18

주장은 자유지만 굉장히 위험한 생각을 가지고 계시네요. 야구가 왜 매일하는지 생각해보면 162경기가 안 힘든 건 아니지만 약물없이 소화 불가능한 일정이 아닐텐데 마치 약물을 하는 게 당연하다는 듯이 말씀하시는군요.

2022-08-13 09:43:20

별로 공감은 안되는 주관적인 글이시네요.

3
2022-08-13 09:44:33

근거 없는 뇌피셜이란 걸 아시면서 왜 같은 입장을 계속 고수하시는 건가요?

1
2022-08-13 10:05:45

Balco 파동조차도 약물검사에 걸린게 아니라 증언이었죠.. 걸리는게 바보라고 합니다. 요즘은 하도 교묘하게 잘디자인되서요 공감합니다.

2022-08-13 10:07:31

성급한 일반화입니다. 엘리트 체육인들 체력과 힘은 상상 이상으로 뛰어납니다.
단지 타티스 주니어가 양심을 팔아먹은 행위일 뿐입니다. 고작 만 23세 어린선수가 절대로 해서는 안될 짓으로 커리어 평생의 오점이 생겼네요.

5
Updated at 2022-08-13 10:10:37

이건 약없이 순수 노력으로 하는 선수들에게 굉장한 실례네요

1
2022-08-13 10:16:18

10여년 전부터 야구광인 제 친구도 님과 같은 스탠스더군요. 저는 그리피 팬으로서 약물러들은 혐오합니다.

5
2022-08-13 11:00:14

이런분들은 자기가 응원하는 선수가 약물러인 경우가 대부분이더군요. 염세적이고 체념적인 듯 하지만 결국 다른 성실한 선수들을 내려치기 하는거라 보기 좋지는 않습니다.

5
Updated at 2022-08-13 11:19:42

진정한 스포츠팬이시라면 분노해야 합니다

2022-08-13 11:30:20

회피하려는 최후의 노력조차 안 했다는 것도 너무 괘씸합니다.

2022-08-13 11:35:10

그럼 각 분야의 스포츠에서 최고를 찍은 선수는 다 약을 했다는 건가요 스포츠는 전쟁이 아니고 공정한 경쟁입니다

본 코멘트는 운영원칙 위반으로 삭제되었습니다.
2022-08-13 12:22:02

이런 생각을 가지고 있다고 딱히 이상해보이지는 않네요

2022-08-13 18:46:26

궤양성 대장염 치료목적으로 대학병원에서 치료목적으로 소량의 스테로이드제 30일 가량 복용하다 천천히 줄여가는 데, 그렇게 괴로울 수가 없더군요. 경기력향상 약물이라면 그보다 더할텐데, 절대 모두가 함부로 손대고 있다고 말할 수는 없습니다.

22-10-04
 
386
글쓰기
검색 대상
띄어쓰기 시 조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