Xp
NBA Maniazine
/ / / /
Xpert
썬더-유타 리뷰
 
46
  3585
2020-12-29 19:05:35

 

 

 

1. 픽앤팝과 딥드랍   

 

전반전은 유타의 수비에 대해 썬더가 마진을 봤다고 볼 수 있을 것 같습니다. 

 

드랍백의 가장 큰 약점은 정면의 픽앤팝이고 (쳐져서 후진한 빅맨이 앞으로 다시 뛰어나가야 하므로) 이 지점의 슛 시도는 드랍백에서 매치업을 유지한채로는 완전히 막을수가 없습니다. 그래서 상대 픽앤팝이 너무 위력적이면 가드가 아크 안쪽으로 들어올때쯤 종으로 스위치 (레이트 스위치)해서 팝점퍼를 견제하는 경우가 많죠. 

 

(시카고의 딥드랍-매치업 유지-클로즈아웃까지 4발 소요)  

GIF 최적화 ON 
3.3M    576K  

 

유타는 리그를 대표하는 드랍백 팀이고 호포드가 가장 자신있어 하는 옵션도 픽앤팝이기 때문에 처음부터 픽앤팝을 무기로 한 공격 플랜이 나왔고 시작부터 몇차례 성공하면서 출발이 순조로웠습니다.  

 

GIF 최적화 ON 
6.7M    553K  

 

GIF 최적화 ON 
6.3M    442K  

 

몇차례 당하자 유타가 팝점퍼를 막기 위해 레이트 스위치로 수비를 변경했는데요. 스키마가 게임 중간에 바뀌면서 유타의 코너 3점 수비가 꼬이게 됩니다. 미첼 위치의 선수가 픽앤팝을 로테이트하면 센터가 골밑에서 코너 3점을 막으러 가야하기 때문에 거리가 너무 멀죠. 레이트 스위치가 원래 전략이었을거라고 봅니다. 


GIF 최적화 ON 
9.8M    718K  

  

GIF 최적화 ON 
7.2M    597K  

 

썬더 또한 딥드랍을 사용했기 때문에 콘리에게 초반부터 많은 실점을 했으나 호포드와 달리 고베어에겐 픽앤팝 3점이 없기 때문에 가급적 2점은 줘도 괜찮다는 느낌으로 수비했죠. 그 사이에 미첼에게 모든 신경을 집중한 돌트가 최상의 디펜스를 보여줬기 때문에 경기가 썬더의 페이스로 흘러갔습니다. 


(썬더 드랍백-콘리 픽앤롤 핸들러) 

GIF 최적화 ON 
5.8M    503K  

 

GIF 최적화 ON 
7.9M    657K  

 


돌트의 오늘 수비는 막판에 오프스크린에서 두어번 타이밍을 뺏긴걸 빼면 스틸 위협-클로즈아웃-가슴수비 압박 등이 모두 완벽했다고 봅니다. 수비만으로도 거의 시즌 베스트급 퍼포먼스가 나온 것 같네요. 

 

(돌트의 미첼 수비)

GIF 최적화 ON 
8.3M    665K  


GIF 최적화 ON 
8.3M    665K  


GIF 최적화 ON 
10.8M    999K  



2. 유타의 재정비 (후반)

 

후반에는 유타가 픽앤롤 대신 다운스크린과 핸드오프를 이용한 보얀의 3점으로 주공을 바꾸면서 순식간에 3점 4~5개를 얻어맞았죠. 유타가 숙련된 팀인 것이 완전히 바뀐 볼 흐름에서 전혀 버벅거림이 없었습니다. 

 

GIF 최적화 ON 
5.5M    411K  

 

GIF 최적화 ON 
13.8M    1003K  

 

GIF 최적화 ON 
6.7M    557K  

 

GIF 최적화 ON 
12.2M    940K  

 

GIF 최적화 ON 
4.4M    402K  

 

호포드와 썬더가 미리 스위치하면서 이런 슛들을 다 차단하러 따라다닐 구성이 아닌지라 (전반의 유타 수비 vs 픽앤팝과 같은 딜레마죠) 흐름을 일찍 넘겨주고 무너질법한 상황이었는데요. 

 

잘 먹히던 픽앤팝이 유타가 전반 막판부터 적응하면서 (레이트 스위치 혹은 고베어의 빠른 위치선정) 식었고 후반에는 전반처럼 안정적으로 볼을 돌리면서 공격하는게 어려워 보였습니다. 호포드의 위치를 엘보우로 바꿔서 (엘보 겟) 공격하기도 했는데 전술변경 후에 바로 터진 유타와 달리 위치가 바뀌니까 결과가 안나왔죠. 

 

다행히 SGA, 조지힐이 어려운 샷들을 연속으로 넣으면서 (속공에 실패하면서 분위기가 아주 싸해지는 상황이 있었는데 팁인으로 앤드원이 나오기도 했죠) 아주 나쁜 흐름에서 그런대로 버텼고 쓰리가드 라인업이 오프볼에 서서히 적응하기 시작하면서 썬더가 다시 리드를 잡았는데...저는 사실 이때 무너질줄 알았습니다. 

 

터프샷과 수비로 경기를 계속 접전으로 끌고갔는데 럭키한 면도 있었다고 생각하구요. 

 

지난 경기처럼 골밑에서 가드들의 허슬이 인상적이었는데 (말레돈도 수비가 좋은 선수 같습니다.) 돌트를 제외하면 운동능력이 아주 뛰어난 수비수는 없어도 다들 위치 관계없이 끈질기게 잘 버텨주는것 같습니다.  

 

 

3. 클러치타임  

 

전반 끝날때쯤 뇌리에 남은 불길한 장면이 픽앤팝이 일찍 스위치되서 고베어와 조지힐이 정면에서 미스매치 되었을 때입니다. 조지힐이 본인 수준에선 최대한 가속을 붙여서 돌진했는데 마무리에 실패했죠.  

 

GIF 최적화 ON 
17.4M    1.3M  


썬더가 제일 두려워하는게 위와 같은 상황에서의 미스일거라고 보는데요. 피지컬 좋은 선수들과의 정적인 아이솔레이션과 가장 궁합이 좋지 않은 선수구성이라 상대가 앞으로도 자주 유도할 시퀀스일것 같습니다.  

 

이전 글에 썼듯이 썬더는 미스매치를 이용하는 원초적인 스피드, 파워 이런 것이 부족하기 때문에 기회비용이 확실한 수비는 (헷지, 드랍백) 교과서적으로 잘 공략하나 클러치타임 운영은 매우 답답한 팀이 될거라고 봅니다. 플옵 가기 전 시즌의 브루클린이 그랬듯이 개념농구를 구사하는 약팀의 종특이 바로 졌잘싸죠. 

  

캐치앤 고 상황이 아닌 순수한 아이솔레이션에서 SGA의 약점은 타이밍을 조금 뺏고도 빈 공간으로 순식간에 파고들지 못하는 점, 파고든 후에 세컨스텝이 짧아서 RA 진입 전에 완전히 멈추는 경우가 많다는 점인데요. 뱅크샷이나 러너 등 멈춘 후에 보여주는 기술 자체는 상당한데 수비가 한번 안속으면 거의 백패스입니다.  

 

림까지 파다가 수비 둘을 붙이고 점프떠서 킥아웃을 날리거나 가속붙은 상태에서 딜레이없이 패스아웃을 해야 킥아웃 타이밍이 안정적인데 SGA는 첫스텝 이후에는 계속 플로터를 쏠 듯한 리듬으로 공격하죠.  

 

특히 급한 상황에서 SGA의 슛타이밍은 동료도 예측이 힘들기 때문에 패스를 예상하고 미리 무빙하기가 어려운데 (다시 가속붙일지 뺄지, 플로터 타이밍인지 더 들어갈지 구분이 잘 안되므로) 돌파시작 전에 피벗을 많이 써가면서 각도에 따라 디시전을 좀 단순화했으면 합니다. 마침 리크스린이 좋은 호포드도 있으니까요. 

 

(백패스-배즐리 돌파실패)  

GIF 최적화 ON 
14.3M    936K  

 

 

오늘 경기가 썬더가 보여줄 수 있는 베스트가 아닐까란 생각이 들었고 현지 트윗을 둘러 보니까 거의 우승한 분위기던데 (단 하나의 비난도 없는 클린 팬덤) 그래도 단순한 팬인지라 경기력이 좀 아깝긴 했네요. 


 

이 게시물은 아스카님에 의해 2020-12-30 08:57:56'NBA-Talk' 게시판으로 부터 이동되었습니다.
9
Comments
2020-12-29 19:20:26

슈퍼스타의 부재가 아쉬운..
클러치타임엔 천상
방패로 두드려 패는 수밖에 없을 것 같습니다.

원빅으로서 호포드는
여전히 생산성과 가치가 높네요.

2020-12-29 19:25:16

고베어가 한 박자 늦은 상황에서도 긴 리치를 이용해 컨테스트를 잘 했습니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3점을 잘 넣은 썬더 슈터들, 대단했어요.

1
2020-12-29 19:33:28

역대를 논할 재능이 등장한게 아닌 이상

승리보다 좋은 리빌딩은 없다고 생각하는 편이다보니, 이겼으면 했는데 아쉽더군요.

 

그래도 오늘은 돌트였듯 돌아가면서 유망주 선수들이 볼거리를 선사하니 

리빌딩 시즌의 경기치고 굉장히 보는 맛이 있어서 좋습니다.

 

포쿠셉스키도 얼른 첫득점을... 첫경기때보다 수비적인면이나 안정감은 좀 생긴거같던데..

1
2020-12-29 20:29:32

확실히 로테이션에 들어가는 선수들의 수비가 대부분 평균 이상이다보니 좋은 수비를 선보이고 있고 그게 좋은 경기력과 끈질긴 싸움을 이어나갈 수 있는 원동력이 아닐까 싶습니다.

 

다만 클러치타임 때의 아쉬운 능력(오늘 SGA가 미첼과 쇼다운을 벌이기도 했지만 기본적으로 지속된 포제션을 소화할만한 타입의 선수는 아니니)이 역시나 확실한 재능이 필요하긴 하구나라고 느꼈습니다.

 

이러한 경기력이라면 정말 이번시즌도 재밌게 볼 수 있을 것 같네요^^ 

2020-12-29 21:39:33

좋은 글 잘봤습니다. 최근 시즌 개막전 샬럿을 맞아 열심히 뛰는 선수들을 보고 반해서 여러가지를 찾아보고 있었는데 이렇게 전문용어를 쓰는 글로 보니까 조금 더 이해가 쉽네요.

저도 경기를 본 소감으로는 정적인 상황 속에서혼자 해결할 수 있는 에이스가 없다보니 최대한 상대의 수비 체계를 무너트리는 역동적인 공격이 보다 잘 어울리는 것 같습니다.

수비 상황에서는 스타팅 5명 모두 수비력이 준수하고 심지어 허슬까지 챙겨서 수비에 대한 끈질김과 집중력 모두 단단하더군요. 아직까진 완벽한 수비농구/늪농구는 아니더라도 뭔가 그런 방향으로 컨셉을 잡았으면 하는 바람입니다.

최근 리그에서 수비력까지 겸비한 클러치 에이스가 와줬으면 하는 소망까지 품게 되네요.. 그러면 정말 좋을텐데

2020-12-29 22:17:32

마지막 쿼터만 봤는데 선수도 바뀌고 감독도 바뀐거에 비하면 짜임세 있어서 놀랐습니다. 그리고 돌트는 이제 와이드 오픈3점은 자신감을 조금 더 가진듯

1
2020-12-29 23:06:10

SGA는 어깨가 먼저 들어가서 다 제쳤다고 생각이 들 때도 중간에 멈추는 걸 여러번 볼 정도로 자기 속도에 자신이 없더라구요. 미드레인지에서 헬프 들어오는 것만 봐도 멈춰버리는거랑 합쳐서 이런 부분은 멘탈적인 요소가 커보이는데 이걸 극복 못하면 여기서 더 성장을 바라긴 어려워 보이더군요.

2020-12-30 16:25:06

가운데 진입은 확실히 망설이는게 느껴지고, 본인이 쓸데없이 공을 가다서서 잡기도 합니다.

그래서 팀이나 본인도 첫발비해 깊게 들어가는게 어려운걸 아는것 같아요.그렇다보니 오늘 경기에선

아예 코너 업스크린 받아서 가속만 살리게 픽앤롤 세팅을 여러번 해주더군요. (3쿼터에만 서너번) 

가운데보단 코너/베이스라인 이쪽이 헬프수비가 없고 한쪽이 닫혀있어서 가속내기엔 더 편할수 있죠.

물론 옵션이 제한적(패스각이 좁으니까) 이란 단점도 있겠지만요.

GIF 최적화 ON 
9.9M    698K  

2021-01-04 13:03:08

엄청 재밌게 잘 읽었습니다. 재즈가 그래도 팀 세팅이 되어있는지라 전술 스위치가 유려하다는 걸 알 수 있었네요. 좋은 글 감사합니다.

42
5858
21-01-27
94
5465
21-01-27
43
6053
21-01-27
59
4870
21-01-27
41
6990
21-01-26
127
7176
21-01-26
41
3309
21-01-26
35
2426
21-01-26
52
5616
21-01-24
40
6597
21-01-23
38
8822
21-01-22
64
8221
21-01-21
114
10531
21-01-20
44
4395
21-01-20
59
3151
21-01-20
70
3854
21-01-19
38
4520
21-01-18
65
6690
21-01-18
45
6535
21-01-18
47
6786
21-01-17
검색 대상
띄어쓰기 시 조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