Xp
NBA Maniazine
/ / / /
Xpert
19-20시즌 수비/공격 "롤"에 따른 퍼포먼스
 
50
  6224
Updated at 2020-10-19 02:49:52

Bball-index에서는 선수의 플레이타입에 따라 분류하는 기준을 제시합니다. 

 

 | https://www.bball-index.com/…

공격 롤 분류

 

- 가드/윙  

1. Primary Ball Handler: 가장 가드스러운 포지션, 주로 픽앤롤 볼핸들러이면서 퍼러미터 아이솔레이션을 즐김 (ex. 켐바 워커, 라존 론도)

2. Secondary Ball Handler: 역시 가드 포지션이지만 아이솔레이션 비율은 낮음 (ex. 디안젤로 러셀, 카루소)

3. Shot Creator: 빅맨이 아니면서 상당히 높은 빈도로 퍼러미터/인사이드 아이솔레이션을 수행, 스스로 샷을 많이 창출 (ex. 루카 돈치치, 제임스 하든)

4. Slasher: 드라이브인 비중이 많은 온볼 플레이어 (ex. 콜린 섹스턴, 디애런 팍스)

5. Athletic Finisher: 슬래셔랑은 다르게 컷이나 풋백 등 오프볼무브로 림을 공략하는 가드/윙 (ex. 조나단 아이작)

6. Off-screen Shooter: 오프 스크린이나 핸드오프를 주로 쓰는 슈터 (ex. 조 해리스, JJ 레딕)

7. Movement Shooter: 스크린을 활용하는 비중은 다소 낮으나 이동 중에 쏘는 3점 비율이 높은 슈터 (ex. 대니 그린) 

8. Stationary Shooter: 높은 3점슛 비율을 가지고 있으나 주로 멈춰서 쏘는 캐치앤슛 위주 선수 (ex. 에릭 고든, 세디 오스만)

 

- 빅맨

1. Versatile Big: 다양한 공격 옵션을 가진 빅맨, 3점과 포스트업을 모두 할 줄 알고, 롤맨 역할, 풋백에도 적극적으로 참여하는 빅맨 (ex. KAT, 케빈 러브)

2. Post Scorer: 3점 시도가 매우 많지는 않고 주로 포스트업 비중이 높은 선수 (ex. 요키치, 엠비드)

3. Stretch Big: 포스트업 빈도가 낮고 3점슛 빈도가 높은 빅맨 (ex. 마크 가솔, 프랭크 카민스키)

4. Roll & Cut Big: 3점과 포스트업 빈도가 모두 낮고 롤맨, 컷인을 주로 하는 빅맨 (ex. 디안드레 조던, 카펠라)

 

 

1300분 이상 출전선수 대상 각 플레이타입별 Offensive Box RAPTOR 탑7 선수들입니다.

붉은 점은 올시즌 올스타를 수상한 선수들

 

샷 크리에이터의 압도적 스탯과 올스타 수상실적을 볼 수 있고, 그다음은 Primary Ball handler네요. 올느바팀까지 고려한다면 Post Scorer 빅맨들도 상당한 공격 가치를 지니고 있음을 알 수 있습니다. 그외 스타일에서 탑7에 들며 올스타를 받은 경우는 롤맨 타입의 벤 시몬스 밖에 없습니다. 시몬스는 핸들러지만 사실상 4번처럼 분류되었군요.

 

각 플레이타입을 전체적으로 보았을 때도, 샷크리에이터 타입의 압도적 공격 생산성을 볼 수 있습니다.

재미있게도 스크린을 잘 사용하는 슈터가 포스트 스코어러 이상의 공격 생산성을 보이네요.

대-볼핸들러 시대답게, 핸들러들은 아이솔레이션을 잘쓰든 (Primary Ball Handler), 못쓰든 (Secondary Ball Handler) 상위권 공격 생산성을 보여줍니다. 반면 슈터 타입은 오프스크린 슈터를 제외하고는 거의 0점 이하의 가치를 보여주고요.

 

재밌게도 이것 저것 다할줄 아는 Versatile Big, 3점 레인지가 되는 Stretch Big보다 확실한 포스트 공격력이 있거나 롤/컷을 잘하는 빅맨이 공격에서 더 가치있다고 나옵니다. 슛은 슈터에게? 림어택은 빅맨에게?

 

  

 

공격에서의 롤과 마찬가지로 수비 롤도 아래와 같이 분류되어있습니다.

 | https://www.bball-index.com/…

1. Point of Attack:  픽앤롤이나 아이솔레이션을 주로 사용하는 단신의 볼핸들러에 대한 퍼러미터 수비수

2. Chaser: 슈터, 커터를 따라다니는 수비수

3. Helper: 필요시 매치업을 떠나 드라이브, 림어택에 헬프를 가는 수비수

4. Wing Stopper: 픽앤롤이나 아이솔레이션을 주로 사용하는 장신의 볼핸들러에 대한 퍼러미터 수비수

5. Perimeter Big: 픽앤롤을 주로 막거나 슈터에 달라붙어 있지는 않지만 퍼러미터를 종종 막고 때에 따라 림에서 로테이션 수비를 하는 빅맨 수비수

6. Mobile Big: 픽앤롤 수비와 스위칭, 헷지를 적극적으로 하는 빅맨 수비수

7. Anchor Big: 픽앤롤에서 드랍을 많이하여 림프로텍팅에 집중하는 빅맨 수비수

 

붉은 색 점은 수비팀을 수상한 선수들입니다.  

공격 롤에 비해서는 다양한 역할에서 디펜시브팀이 나온 것을 알 수 있습니다. 

 

수비왕 1,2위를 기록했던 쿤보와 AD는 모두 퍼러미터 빅으로 분류되었고 수치상으로도 Defensive Box RAPTOR 2위 1위를 기록했네요. 수비왕 3위 고베어는 Anchor 빅맨에서 압도적 수치를 보여줬습니다. 같은 타입 2위의 로페즈도 수비팀을 받았고요. 

 

Point of Attack에는 우리가 소위 수비 잘한다고 알고 있는 선수들이 대거 포진해있습니다. 올시즌 수비팀이 3명이나 들어가있고요. 3위에는 역시 훌륭한 수비수인 즈루 홀리데이가 포함되어 있네요. (친척인 애런 홀리데이도!)  

 

 

타입에 따라 전반적인 양상을 보면...

 

일반적인 생각과 유사하게 빅맨의 공헌이 큰데, 재밌는 것은 정작 수비왕 1,2위를 가진 퍼러미터 빅보다 확실하게 드랍 or 헷지를 하는 앵커 빅이나 모바일 빅의 수치가 높다는 점이네요. 퍼러미터 빅 역할을 "" 해내기 쉽지 않지만 할 수만 있다면 수비왕급 영향력을 보일 수 있다라는 말일까요?

 

가드/윙 포지션에서는 아이솔레이션을 애용하는 장신 볼 핸들러를 전담하는 윙 스타퍼가 평균적으로 가장 높은 수비 수치를 보였고 Point of Attack 타입은 선수에 따라 수비 퍼포먼스 편차가 굉장히 컸습니다.

 

헬퍼나 체이서의 수비 퍼포먼스는 상대적으로 떨어지는 편이었는데, 이중에서 특출난 퍼포먼스를 보이는 선수가 있다면 팀에 상당한 비교우위를 가져다 줄 수 있겠죠.

 

Helper 탑3 선수로는 폴조지, 카와이, 대니그린으로 전부 LA에 있는 서부 1,2팀 선수였고, Chaser 탑3 선수는 디 빈첸죠, 메튜스, 미들턴으로 전부 동부 1위 밀워키 벅스 선수들이었습니다. 

 

 

*마치며..

제가 평소에 다양한 스탯을 이리 저리 만져보면서 느낀 게, 선수 퍼포먼스는 올인원 스탯만 가지고 접근하기 보다는 Bball-index에서 제공하는 것처럼, 선수가 가진 툴, 플레이스타일, 롤의 관점으로 접근해야한다고 생각합니다.

 

각자의 응원선수가 어떤 롤을 가지고 있고, 그 롤안에서 얼마나 뛰어난 수행력, 생산성을 지니고 있는지 보는 것이 단순 올인원 스탯을 보는 것보다 나은 방법이 아닐까 생각해봅니다. 

이 게시물은 아스카님에 의해 2020-10-19 17:23:48'NBA-Talk' 게시판으로 부터 이동되었습니다.
23
Comments
2020-10-18 23:13:55

농구는 야구와는 다르게 코트 위 10명이 리얼타임으로 뛰고 움직이며 각종 상황이 만들어지는 스포츠다보니 확실히 하나의 스탯만 가지고 선수의 능력을 평가해서는 안되고 이런 여러 가지 정보를 모두 고려했을 때 그나마 가장 정확한 결과를 얻을 수 있는 것 같습니다.
다만 일반 팬들에게 그렇게까지 시간을 쏟아가며 심도있게 살펴보길 바라는 건 어느 정도 무리가 있겠죠.

WR
Updated at 2020-10-18 23:16:03

그래서 Bball-index에선 보기 편하게 선수별 탤런트 스탯을 제공하는데 유료인 걸로 압니다ㅜㅜ

저것 때문에 Bball-index 결제하고 싶어질때가 많네요-_- 

2020-10-18 23:34:55

아마도 구단 내부에서는 영입이나 계약, 인게임 라인업 설정이나 출전시간 배분에 그런 정보까지 모두 활용되겠죠?
대니 그린의 NET rating 미스테리도 어쩌면 그 유료 정보에 있을지도 모르겠네요

WR
2020-10-19 00:25:53

전담팀을 따로 꾸릴 것 같습니다. 저런 정보는 기본적으로 보겠지만 저런 classification이나 퍼포먼스 측정을 목적으로한 스탯보단 좀더 deep한 트랙킹, 그래비티 데이터들을 볼 것 같습니다. 

댈러스, 멤피스 같은 몇몇 구단들은 특히 관심있게 본다고 하더라고요.

2020-10-19 00:57:39

하긴 저런 건 기본적이고 구단들 자체적인 데이터를 따로 취급할 것 같긴 하네요. 성적에 따라 몇백 몇천만 달러가 움직이는데 그 정도 투자는 당연히 하겠군요.

2020-10-19 00:55:34

르브론 제임스의 수비 스타일은 어디로 분류되어야 할까요? 수비 시에 르브론이 인사이드 공간 잡아먹기를 굉장히 잘하는터라 헬퍼같기도 하고, 클러치 상황에서 카와이같은 선수를 막은 임팩트가 선명해서 윙 스타퍼같기도 하네요.

WR
Updated at 2020-10-19 01:11:10

헬퍼 맞습니다 :) 

헬퍼 47명 중에서 Defensive Box RAPTOR는 -0.4로 17위입니다. 다만 D-PIPM으로는 +1.88로 카와이에 이은 2위입니다. 직접 찍는 스탯에 비해 팀 수비 영향력이 좋은 선수라고 볼 수 있겠습니다.

2020-10-19 01:23:03

답변 감사합니다 :)

이런 스탯 자료를 볼 때마다 느끼는 점이 르브론과 AD 정말 잘 만난 것 같아요.

전성기 르브론이 소위 2차 스탯의 왕라고 불렸는데, AD도 르브론의 전철을 그대로 따라가네요. 마진류나 WS, PER 거의 모든 스탯에서 최상위를 항상 차지하는 모습을 보면 흐뭇하기도 합니다.

빨리 연장계약 뉴스 나와서 다시 대권 도전 달렸으면 좋겠습니다! 갈매기도 어서 파엠 타야죠

2020-10-19 07:33:31

염소 게시판에 어울리지 않게 귀한 글이네요

WR
Updated at 2020-10-19 10:21:50

GOAT 논쟁은 제 취향이 아니라서 틈새시장을 노려봤는데 뭔가 묻힌 느낌이긴 합니다 

2020-10-19 09:52:42

 너무 좋은 글 감사합니다! 근데 혹시 브루스 보웬으로 표시된 선수가 어떤 선수인가요...? 

WR
Updated at 2020-10-19 10:20:53

저도 처음엔 브루스 보웬이 또 있네라고 생각했는데 자세히 보시면 브루스 브라운 (Brown)입니다!!?!

18드래프트 42픽, 2년차 만 24살 디트로이트 소속 6-4 슈팅가드입니다. 

올시즌 경기당 28분 (선발 43경기 of 58출전), 8.9득점 (TS% 51.8%) 4.7리바 4.0어시 1.1스틸을 기록했습니다.

2020-10-19 10:26:45

악 제가 잘못봤네요!! 오 처음 들어본 선순데 수비퍼포먼스가 꽤나 괜찮았나보네요. 알려주셔서 감사합니다!!

1
2020-10-19 20:21:15

좋은 글 잘 읽고 갑니다

WR
2020-10-20 02:35:03

감사합니다

2020-10-20 09:08:12

재밌는 글 잘봤습니다. 이렇게 정리해주시니 눈에 확 들어오네요. 샷 크레이에이터랑 primary 볼핸들러 사이 경계가 좀 약하긴 하네요. 탑3 샷크레에이터인 하든, 릴라드, 돈치치는 primary 볼핸들러라고 해도 무방해보여서요. 그래도 이런 분류가 역시 선수구분하기에 더 적절해보입니다.

WR
2020-10-20 10:07:34

샷크리에이터는 약간 볼핸들러의 진화형처럼 해석하는게 좋을 것 같습니다. Primary ball handler이면서 강력한 아이솔레이션까지 보유했을 때 샷 크리에티터로 분류되는 느낌입니다. 

(세컨더리 볼핸들러=꼬부기--> 프라이머리 볼 핸들러=어니부기--> 샷 크리에이터=거북왕)

2020-10-20 12:48:12

슬래셔:슛이 약한 샷크리에이터

프라이머리볼핸들러: 림어택이 약한 샷크리에이터 느낌이네요. 

선수 면면을 봤을땐... 돌파못하는게 슛못쏘는거보단 났다 느낌이구요.

Updated at 2020-10-20 09:18:33

수비에선 말씀하신 대로 point of attack에 팀에 꼭 필요한 수비수들이 많이 보이는데 스탯에선 손해를 보는 것 아닌가 하는 생각이 드네요. 리바운드같은 건 확실히 불리하니

1
2020-10-20 12:51:11

정리가 쉽지 않으셨을텐데 대단한 글 잘 보았습니다!

재밌게 감사히 잘 보았습니다.^^

WR
1
2020-10-20 13:00:51

좋은 말씀 감사합니다

2020-10-21 16:53:09

견문이 넓어지는 양질의 글이네요.
매번 좋은 글 써주셔서 감사합니다.
항상 잘 읽고 있습니다

2020-10-27 12:24:37

흥미로운 글 감사합니다

47
6065
20-11-20
34
4248
20-11-20
55
6734
20-11-20
109
11415
20-11-20
32
3182
20-11-19
63
16365
20-10-27
37
8544
20-10-20
50
6224
20-10-18
46
17743
20-10-17
59
15513
20-10-15
36
5791
20-10-13
83
14737
20-10-13
59
10675
20-10-05
37
3198
20-10-05
73
9973
20-10-03
89
18499
20-10-04
45
9026
20-09-29
62
6176
20-09-25
57
5997
20-09-27
103
11351
20-09-24
검색 대상
띄어쓰기 시 조건